입사한지 벌써 6개월에 접어 들고 있다..

 

여태 회사 적응 하랴 이런저런 일이 많이 벌어져서 정신없이 지냈는데..

 

이제 조금 여유가 생긴듯.ㅋ

 

이게 진짜 여유가 생겨서 생긴건지..

 

아니면 꼼수가 생겨서 적당히 놀 타이밍을 찾은건지 모르겠지만..

 

입사 초반에는 진짜 하루종일 딴짓 할 시간이 없을 정도 였는데..

 

짐은 많이 여유로와졌다.ㅋ

 

한동안 손놨던 홈페이지도 살짝씩 손대바야 할듯..